사위가 만드는 밤양갱

아빠가 하는 2008. 9. 17. 13:58




일본출장 다녀 올 때면 가능한 한 사려고 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먼저 나 자신을 위한 "원두"    -    생두를 사서 집에서 직접 로스팅을 해먹고 있으면서
로스팅된 커피원두를 조금씩 사오는 이유는 원두가 고르고,로스팅이 적절하게 되어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집사람과 딸을 위한 선물.생초코   -  지금은 간단하고 저렴하면서 더 맛있게 직접
만들기때문에 사오는 리스트에서 삭제했습니다.

또하나 이쁜 장난감이 있으면 강아지"루"를 위해 사옵니다.우리 아이들보다 자신의 물건을 더
소중히 여기고 무지하게 열심히 갖고 노는 모습을 보면 장난감 사주는 것이 하나도 안아까울 정도.


그리고 또하나는 장인 장모가 좋아하시는 양갱-일본에도 여러 종류의 양갱이 있지만 맛 있는 것은
참 맛 있습니다.그런데 이것도 직접 덜 달면서도 깔끔한 것을 만들 수 있기에 중단했습니다.


추석때 선물로 가져가기 위해 밤양갱을 만들었습니다.집에 있는 디카는 전부 딸이 독점을 해버려서
캔유 오즈폰으로 식감 떨어지는 "양갱"을 만들어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
     팥앙금 1Kg (3,500원정도)
        가루 한천(좌상  4TS)
          깐밤익은것(통조림사용)
    설탕 200g

물 400ml에 가루한천을 잘 풀어 놓습니다.(2~30분)
가루한천 녹인 물을 중불이하에 올려 놓고 타지않게 잘 젓다가
끓으려하면 설탕을 넣고 녹여 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팥앙금을 넣고 잘 풀어 줍니다(약간 힘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됩니다
                                                  다 풀린 상태에서 약 5분이상 타지않게 저어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닥이 반질한 통에 밤을 적당히 배치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그위에 준비된 팥앙금을 부어주면 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잘식혀서 뒤집으면 아래처럼 쏙 바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칼로 적당히 자르면 밤양갱 완성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진의 해상도나 조명등과 관계없이 상당히 맛있습니다.찬 냉장고에 보관하셔야 합니다.

이번 추석에는 집사람과 딸이 일본여행을 떠나 아들과 둘이 본가와 처가를 번갈아 방문하며

차례를 지냈습니다.

선물은 물론 생초코와 양갱이었죠

저~엉말 맛있다는데......정말 이겠죠?

참고: 아빠가 만드는 생초코
        아빠가 만드는 강아지 사료
        아빠가 하는 커피로스팅  


포스트 구독






Posted by 루-Luuu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odlinuf 2008.09.17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쵸콜릿도 그랬지만 맛은 모르겠고, 행복한 냄새만큼은 여기까지 풍깁니다. ^^